• Ncompany CS

[단독] 송원근, ‘바벨’ 합류…박시후·장희진 등과 호흡




배우 송원근이 TV 조선 새 드라마 ‘바벨’에 합류한다.

다수의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송원근이 TV 조선 새 드라마 ‘바벨’에 출연할 예정이다. 이번 드라마에서 송원근은 드라마 전개에 핵심을 쥐고 있는 ‘키 메이커’로 활약할 예정이다.

극 중 송원근은 태민호의 수족으로 온갖 더러운 일을 맡아 처리하는 해결사로 등장한다. 미스터리한 인물로,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에 대해 송원근은 “좋은 드라마에 좋은 역할로 합류하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송원근은 tvN 드라마 ‘하백의 신부 2017’에 출연한 이후로 오랜 만에 다시 드라마로 복귀하게 돼 눈길을 끈다.

‘바벨’은 복수를 위해 인생을 내던진 검사와 재벌과의 결혼으로 인해 인생이 망가진 여배우의 사랑을 다룬 미스터리 격정 멜로물이다. 살인 사건과 권력의 암투 속에 드러나는 재벌가의 탐욕스러운 민낯을 그린다.

한편 앞서 박시후, 장희진, 김지훈, 장신영이 출연을 확정지은 ‘바벨’은 내년 1월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조회 0회

© copyright 2020. N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