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company CS

'더유닛' 정하, 옛소속사 엔컴퍼니 재영입 [공식]


[TV리포트=김가영 기자] KBS '더 유닛'의 새로운 비주얼 남신으로 급부상 중인 정하가 옛 소속사와 다시 손을 잡았다.

엔컴퍼니 엔터테인먼트 측은 최근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

트 '더 유닛' 정하와 계약 소식을 전했다. 정하는 전소속사와 그룹 비트윈을 떠나 배우 송원근, 김지성, 강후, 슈퍼스타K 출신 정은우가 소속되어 있는 엔컴퍼니 엔터테인먼트로 재영입 된 것.

정하는 ‘더 유닛’ 두 번째 ‘리스타트’ 미션에서 2PM의 'Heartbeat(하트비트)' 곡으로 강렬하고 압도적인 존재감을 나타냈다. 2차 국민 유닛 투표에서 기존 41위에서 무려 17계단 뛰어 24위로 상승하기도.

이에 오는 23일 방송에서 보일 ‘더 유닛’ 세 번째 ‘셀프 프로듀싱’ 미션 무대에서는 어떠한 새로운 매력으로 무대를 압도하며 팬들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을지 많은 기대를 끌어올리고 있다.

정하는 2014년 비트윈 멤버로 데뷔해 '익스클러시브'(Exclusive), '일루션'(illusion), ‘인세이셔블(INSATIABLE)', '컴투미'(Come To Me), ‘태양이 뜨면’, '떠나지 말아요' 등을 발표하며 국내외로 꾸준히 활동했다.

소속사 엔컴퍼니 엔터테인먼트 측은 “정하가 음악이라는 분야에만 국한되지 않고 보다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도록 다양한 분야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응원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열과 성의를 다해 촬영 중인 더 유닛의 정하에게 끊임없는 응원과 최애 멤버로 투표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KBS ‘더 유닛’은 매주 토요일 밤 10시 45분에 만날 수 있으며, 티몬에서 진행 중인 2차 국민 유닛 투표는 27일(수)까지 참여할 수 있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정하


조회 16회

© copyright 2020. Ncompany All rights reserved.